상단여백
HOME 뉴스 부산
‘문수복지재단’의 첫 번째 복지시설‘문수노인통합지원센터’ 11월 16일 개관

사회복지법인 문수복지재단(대표이사 지원스님)이 오는 11월 16일 ‘문수노인통합지원센터’를 개관한다. 지난 2월 창립 후 첫 번째 복지시설이다.

제공: 문수노인통합지원센터

이번에 개관 예정인 ‘문수노인통합지원센터’는 타 기관과 차별된 운영을 선보인다. 보호자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석식과 야간보호를 제공한다. 또한 주말(토요일) 보호 서비스를 실시할 계획이다.

개관식에서 밝은눈안과병원, 동의대학교 치위생학과 · 사회복지학과, 그랜드요양병원, 태종대요양병원, 용호종합사회복지관과 협약식이 있을 예정이다. 또한 부산 내 건강한 노인들의 봉사활동 장려를 위해 ‘문수실버봉사단’이 함께 발족 된다.

제공: 문수노인통합지원센터

이사장 지원스님은 “향후 운영에 있어 노인복지전문가들과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서비스의 질을 향상시키는데 중점을 두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시설을 이용하는 노인 보호자들과의 소통과 협력을 통해 노인의 삶을 질을 높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문수노인통합지원센터는 노인주 · 야간보호산업과 방문요양사업을 시작으로 재가노인복지사업의 영역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김가영 기자  rue0227@hanmail.net

<저작권자 © e붓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