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도사, 올해 제18호 ‘부처님 글 사랑’ 사찰도서관 지정
상태바
통도사, 올해 제18호 ‘부처님 글 사랑’ 사찰도서관 지정
  • 곽은영 기자
  • 승인 2019.12.08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처님글사랑 사찰도서관 지정 현판식'에 동참한 조계종 총무원 문화부장 오심 스님과 통도사 총무국장 종현 스님
'부처님글사랑 사찰도서관 지정 현판식'에 동참한 조계종 총무원 문화부장 오심 스님과 통도사 총무국장 종현 스님
부처님 글 사랑 현판 및 불서 기증서 전달
부처님 글 사랑 현판 및 불서 기증서 전달

영축총림 통도사가 2019 선정 사찰도서관 제18호 ‘부처님 글 사랑’ 사찰도서관으로 지정됐다.

통도사(주지 현문 스님)는 7일 경내 도서관에서 조계종 총무원 문화부(부장 오심 스님)가 주최하고 불교출판문화협회가 후원하는 ‘부처님 글 사랑, 사찰도서관 불서 기증식’을 봉행했다.

이날 기증식은 총무원 문화부장 오심 스님, 통도사 총무국장 종현 스님을 비롯한 사중 스님들과 불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삼귀의 △반야심경 봉독 △인사말 △불서 및 현판 기증식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조계종 총무원 문화부장 오심 스님
조계종 총무원 문화부장 오심 스님

총무원 문화부장 오심 스님은 “부처님의 글을 누구나 와서 접할 수 있게 한 통도사의 사찰도서관 개관은 불교문화와 포교를 동시에 아우르는 의미를 보여준다”며 “통도사 사찰도서관 개관을 계기로 다른 사찰에서도 많은 이들이 누구나 부담없이 오고가며 접할 수 있는 도서관이 세워지고 확대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부처님 글 사랑, 사찰도서관 불서 기증식은 불교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고 불서읽기를 통해 불서에 대한 관심과 불자로서의 지혜를 증장시키고자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 문화부가 주최하고 불교출판문화협회가 후원하는 불서 사랑 캠페인 사찰도서관 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