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남구불교聯-문수복지재단, 수해 피해 이웃에 600만원 기탁
상태바
부산남구불교聯-문수복지재단, 수해 피해 이웃에 600만원 기탁
  • 곽은영 기자
  • 승인 2020.08.05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5일 남구청 5층 대강당서 전달식 가져
문현동 지역 내 소외계층에 전달
남구불교연합회가 5일 남구청에 수해 피해 이웃을 위한 성금 300만원을 전달했다.
남구불교연합회가 5일 남구청에 수해 피해 이웃을 위한 성금 300만원을 전달했다.
문수복지재단이 5일 남구청에 수해 피해 이웃을 위한 성금 300만원을 전달했다.
문수복지재단이 5일 남구청에 수해 피해 이웃을 위한 성금 300만원을 전달했다.

부산남구불교연합회와 사회복지법인 문수복지재단이 최근 부산 폭우로 피해를 입은 문현동 지역 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자비행을 실천했다.

남구불교연합회와 문수복지재단은 5일 부산 남구청 대회의실에서 남구불교연합회 회장이자 문수복지재단 대표이사인 지원 스님을 비롯해 연합회 임원 스님들과 문수복지재단 관계자 및 박재범 남구청장, 구청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웃돕기 성금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전달식에서 남구불교연합회와 문수복지재단은 회원 스님들과 신도들이 십시일반 정성으로 모은 성금을 각각 300만원씩 총 600만원을 지역 내 소외계층을 위해 기탁했다.

부산남구불교연합회 회장이자 사회복지법인 문수복지재단 대표이사 지원 스님
부산남구불교연합회 회장이자 사회복지법인 문수복지재단 대표이사 지원 스님

회장 지원 스님은 “며칠 전 9시 뉴스를 보다가 부산 지역에 수해 피해가 엄청난 것을 보고 피해를 입은 남구 주민들에게 하루 빨리 도움이 되고자 이렇게 성금 전달식을 진행하게 됐다”며 “작은 금액이지만 정성이 담긴 성금이기에 그만큼 의미 있게 쓰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재범 부산남구청장
박재범 부산남구청장

박재범 남구청장은 “자연재해 앞에서 인간은 나약한 존재일 수밖에 없다는 사실을 이번 수해로 절실히 느낄 수 있었다”며 “오늘의 이 성금이 수해로 신음하는 문현지역 주민들에게 힘과 용기가 되길 바라며 함께해주신 남구불교연합회 스님들과 재단 관계자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감사인사를 전했다.

한편, 남구불교연합회는 해마다 새해를 맞아 남구청에 자비나눔 성금 전달식으로 지역 내 소외 이웃들을 위한 보시행을 실천하고 있으며, 연말에는 자비의 일일찻집을 개최해 얻은 수익금으로 해군작전사령부 해운사, 남구청, 남구경찰서 등에 이웃 나눔을 하며 군·경 포교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