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적 스님, 동국대경주병원에 5000만원 기탁
상태바
향적 스님, 동국대경주병원에 5000만원 기탁
  • 곽은영 기자
  • 승인 2020.06.22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동국대 경주병원 제공)
(사진=동국대 경주병원 제공)

전 해인총림 해인사 주지 향적 스님은 동국대학교 경주병원에 2018년 1000만원, 2019년 2000만원을 기부한 데 이어 지난 6월 18일 2000만원을 보시하며 총 5000만원의 발전기금을 기탁했다. 

향적 스님은 “무더위 속에서도 코로나19 확산방지와 감염병 환자 치료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동국대학교 경주병원의 발전을 위해 기부를 결정하게 됐다”며 “이를 계기로 종립병원에 대한 관심과 기부문화가 확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동석 동국대 경주병원장은 “코로나19로 온 국민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불교계를 중심으로 한 격려와 후원은 병원 전 교직원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한편, 향적 스님은 일타 스님을 은사로 출가해 1967년 해인사에서 사미계를, 1971년 해인사에서 구족계를 수지했다. 이후 해인지 초대편집장, 불교신문사장, 조계종 교육원 교육부장, 조계종 중앙종회 의원, 제15대 중앙종회 의원장 등을 역임했으며, 동국대 경주캠퍼스 및 의료원, 일산병원 등에 지속적으로 많은 도움을 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