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께따까 : 정화의보석 "19세기 티벳불교 최고의 문제작"
상태바
[책] 께따까 : 정화의보석 "19세기 티벳불교 최고의 문제작"
  • 김희재 기자
  • 승인 2020.04.29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보리행론』 “지혜품”에 대한 미팜 린포체의 주석이 촉발한 해석적 논쟁은 19세기 티벳불교의 현실에 던져진 무종학파적 ‘리메’ 운동과 그 궤를 같이합니다. 닝마파의 입장에서 자기 전통의 수행적 가치를 재고한 미팜 린포체의 노력은 결과적으로 티벳불교의 모든 종학파가 서로 유용하게 공존하기 위한 하나의 거대한 운동이 되었습니다. -「한역 서문」중에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