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산에 전국 템플스테이 운영 중지
상태바
코로나19 확산에 전국 템플스테이 운영 중지
  • 곽은영 기자
  • 승인 2020.02.25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137개 템플스테이 사찰…3월 20일까지 일시 중지
부산 금정총림 범어사 템플스테이 모습
부산 금정총림 범어사 템플스테이 모습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속히 늘어남에 따라 템플스테이 운영 전체가 일시 중지된다.

한국불교문화사업단(단장 원경 스님)은 전국 137개 사찰의 템플스테이 운영을 2월 24일부터 3월 20일까지 한 달간 일시 중지한다고 밝혔다.

앞서 문화사업단은 21일 내부 공지를 통해 대구‧경북지역 템플스테이 사찰 총 18개소의 운영을 3월 15일까지 중지했으나, 이후 확진자가 급증해 정부의 위기경보가 격상되자 전국 137개 사찰로 운영 중지 범위를 확대시켰다.

문화사업단은 전국 템플스테이 운영사찰에 코로나19와 관련한 긴급 대응 지침을 전달했으며, 지자체와 협력해 적극적인 방역 및 예방 대책을 수립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운영 중지 기간의 단축 및 연장, 기타 추가 지침은 추후 별도로 공지할 예정이다.

문화사업단장 원경 스님은 “전국적으로 확진자가 하루가 다르게 늘며 코로나19에 대한 불안감이 급증해 부득이하게 일시 운영 중지를 결정하게 됐다”며 “전국 템플스테이 운영사찰의 지도법사 스님과 실무자는 지역감염 예방 및 건강에 더욱 각별히 신경써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