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문화사업단, 운영 시설 전체에 코로나19 방역
상태바
불교문화사업단, 운영 시설 전체에 코로나19 방역
  • 곽은영 기자
  • 승인 2020.02.17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템플스테이 홍보관‧사찰음식체험관 등 소독 완료
템플스테이 홍보관 방역모습
템플스테이 홍보관 방역모습
한국사찰음식문화체험관 방역모습
한국사찰음식문화체험관 방역모습

한국불교문화사업단(단장 원경 스님)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운영 시설 전체에 대대적인 방역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문화사업단은 17일 오전 사찰음식전문점 발우공양을 시작으로 사찰음식교육관 향적세계, 한국사찰음식문화체험관, 템플스테이 홍보관과 사무동에 대한 집중 소독을 모두 마무리했다.

앞서 문화사업단은 코로나19에 대한 불안감이 빠르게 확산되던 1월 말부터 운영 시설 입구마다 손 소독제와 예방주의 안내문을 비치하고 손잡이와 스위치 등 외부 접촉이 많은 곳을 수시로 소독하며 발 빠르게 대응해왔다.

또한, 코로나19 감염증 위기 경보 수준이 상향됨에 따라 전국 137개 템플스테이 운영사찰에 상시 대응 지침을 공지하며 지속적인 예방 및 관리, 소독을 당부해왔다.

문화사업단장 원경 스님은 “많은 대중이 찾는 시설인 만큼 철저한 점검과 소독을 실시하고 있다”며 “모두가 안심하고 템플스테이와 사찰음식을 체험할 수 있도록 더욱 강도 높은 관리체계를 유지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