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태종 삼광사, 새해맞이 희망 나눔 제야의 종 타종
상태바
천태종 삼광사, 새해맞이 희망 나눔 제야의 종 타종
  • 곽은영 기자
  • 승인 2020.01.02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광사는 12월 31일 경자년 새해를 맞아 ‘제6회 새해맞이 희망나눔 제야의 종 타종식'을 봉행했다.
삼광사는 12월 31일 경자년 새해를 맞아 ‘제6회 새해맞이 희망나눔 제야의 종 타종식'을 봉행했다.

대한불교천태종 삼광사(주지 세운 스님)는 12월 31일 문화체육관광부의 후원으로 ‘제6회 새해맞이 희망나눔 제야의 종 타종식’을 개최했다.

이번 새해맞이 행사는 오후 10시부터 삼광사 지관전에서 거행됐다. 개회식을 시작으로 촛불기원 탑돌이와 쥐등 점등식에 이어 자정이 되는 순간 제야의 종 타종을 했다. 

타종은 주지 세운 스님, 김희근 신도회장, 이헌승 국회의원을 시작으로 신도 및 시민 1500여 명이 모두 동참하며 뜻깊은 경자년 새해를 맞았다. 

특히, 동참 대중들은 대웅보전을 지나 53존불 대보탑을 돌고 마당으로 나와 촛불로 ‘2020’을 만드는 퍼포먼스도 펼치며 새해 소원을 기원하고 마음에 희망을 담았다.

한편, 삼광사는 이날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타종에 참여한 시민과 불자들을 위해 소원어묵과 소원차, 소원빵을 무료로 제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